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리나라에 중국음식점이 가장 처음 생긴것은 공화춘이라는 이름으로 알려져 있는 인천에 있는 유명한 중국집이고 공화춘에 이어서 오래된집이 바로 을지로3가에 있는 안동장 입니다. 서울내에서도 가장 오래되기도 했고..맛있는 요리와 더불어서 굴짬뽕이 상당히 유명한 집입니다.

전날 상당히 과음을 한 이유로 출근하자마자 속이 보글보글 거리기 시작하더군요. 해장을 뭘로 할까 해서 ..하동관으로 향했는데.. 1,3주 일요일에는 정기휴일이라 영업을 하지 않더군요.

그덕분에 갑자기 안동장으로 향했습니다. 정말 오래간만의 굴짬뽕이었는데 문제는 안동장도 11시30분에 영업이 시작하기 때문에 그전에 가서 조금 기다렸다가 굴짬뽕 한그릇 가득 먹어주고 나왔습니다.

주변에는 군만두로 유명한 오구반점이라는 중국집도 있으니 확 쏠리는 집으로 가시면 됩니다. ^^


|| 전화번호
02-2266-3814

|| 찾아가는법
- 2호선 을지로3가역 11번 출구로 나와 50M 직진하면 오른쪽에 위치하고 있음



을지로 3가에 위치한 안동장..

실내에 있는 안동장 나무간판은 예전에 영업할때 사용하던것 같네요 ^^


양조간장에서 나오는 양념통이 이쁘네요. ^^


식사할만한 메뉴가 많아서 점심때 꽤나 붐빌것 같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단 을지로3가쪽 상가들이 일요일에는 영업을 안하기 때문에 일요일날 가시면 한가한 안동장을 만날수 있답니다.
주문은 짬뽕과, 시원한맛 굴짬뽕을 주문해 봅니다.

굴짬뽕은 매운맛, 시원한맛이 있으니 선택하셔서 주문하시면 됩니다.

아직 영업전이지만 자리잡으니 따뜻한 보리차를 줍니다.
해장으로 정말 좋네요. 한 5잔은 마셔준것 같습니다.


먹음직스럽게 나와준 깍두기..

양파도 한접시 나와줍니다.

춘장과 단무지 콤보 나와주시고요~



굴짬뽕 7,000원
배추와 굴이 있어서 시원한 맛이 나기도 하고 얼큰한 매운맛이 아니라서 해장으로 좋네요..
영업 10분쯤 전에 자리를 잡고 있었는데 오시는 분들이 대부분 굴짬뽕을 주문하시더군요.
아마도 다들 해장하시는듯 합니다. ^^;

돼지고기도 들어가 있고..
국물도 깔끔한 맛입니다.

굴때문에 다소 느끼한 맛일줄 알았는데..
만족스럽니다.

해장을 위해서 면과 같이 흡입해 줍니다.

짬뽕 5,000원
일행이 주문한 얼큰한 짬뽕~

딱봐도 매운맛이 느껴지죠?
팔각향도 은든하게 나는것이 중국음식에 대한 욕망에 불을 지펴 주는군요..


짬뽕의 경우 해물이 다소 적은편이기도 했는데..
맛은 만족스럽습니다. 다만 향이 좀 강하기 때문에 싫어하시는 분들은 못드시는 분들도 좀 있을듯 싶습니다.

포스팅을 하다보니 뜬금없이 짜장면이 땡기는군요.. ㅠ.ㅠ

털썩~




 

 리뷰어

 계란군 gromit.co.kr (안동장 방문 : 3회 이상)

 상 호

안동장

 주 소

서울 중구 을지로3가

 전 화

02-2266-3814

 위 치

지하철 2호선 을지로3가 11번 출구에서 접근.

 기 타

-

 웹공간

-

 서비스 내용

 

 방문 시기

2009년 3월

 공간 친밀도

★★★★★★★☆☆☆ (샵 공간 인테리어에서 느껴지는 심리적 안정감과 친밀함)

 공간 청결도

★★★★★★★☆☆☆ (샵 공간 및 인테리어의 비품의 정리 정돈 및 위생 상태)

 직원 친절도

★★★★★★★☆☆☆ (샵 직원들의 친절 정도)

 직원 전문도

★★★★★★★★☆☆ (샵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나 제품에 대한 직원의 숙지, 전문성)

 식기 위생도

★★★★★★★★☆☆ (샵 직원의 위생 상태, 식기 도구들의 청결 및 소독 상태)

 음식 만족도

★★★★★★★★★☆ (주문한 음식과 용기의 미각적, 시각적 만족도)

 칭찬 멘트

-

 건의 멘트

-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적합·광고·자동등록 차단과 개방성 가이드라인이 마련될 때까지 작성하신 댓글은 관리자 체크 후 게재됩니다
☞ 부적합 기준 : 글에 대한 반론·의견과 일반문의를 제외한, 무례한 필명/빈정거림/비방/욕설/상업홍보성 글
오랫동안 승인대기 상태로 있는 경우는, 적합성 검토 사유가 아니라 관리자가 아직 읽지 않은 상황입니다
문의 글의 경우 비밀글은 답변을 드리지 않거나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별 글 내용에 관한 궁금한 점은 메일로 문의하실 수도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