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불광동 맛있는 짬뽕집 중화원.

짬뽕 누룽지탕 맛있는 중국집 불광역 중화원 리뷰입니다.

 

 

 

소도시나 시골의 중국집처럼 촌스럽고 추레한 외관에, 배달 전문 중국집일 것만 같은,

그러나 에르메스급 맛을 구사하는 불광역의 짬뽕 맛있는 중국집 중화원.

모든 음식점들에 관성처럼 붙여져서 이제는 그 의미가 없어진, 맛집이라는 칭호가 아주 타당한 집. 

넨장맞게도...이제는 맛집음식점의 동의어로 국어사전에 등재될 판.

 

탄생 이후 삶을 전전하면서 먹어봤던 100종류 이상의 짬뽕들 중에서, 제일 맛있지는 않고, 그냥 단지 첫 번째로 맛있는 집.

 

책, 영화, 깨달음, 이치, 관심의 대상, 장소 같은 어떤 것을, (운이든 인연이든) 알만한 사람은 10년 전부터 이미 경험하고 있지만 모르는 사람 10년 후에도 여전히 통 모르고 살아가는 경우가 세상에는 많은데, 중화원 짬뽕도 모르고 지내면 아까울 그 중 하나.

10 년 이후에나 알지 않고 5년 전 친구의 귀띔으로 알게 된 것이 정말 다행인 중국집.


수도권 거주자들 모두가 중화원의 맛을 알고 지낼 당위성도 없으며, 사람이 세상 모든 것들 다 알고 섭렵하면서 일생을 살아갈 수도 없는 노릇이므로.

 

다른 리뷰를 보니 여기 짬뽕 맛이 아주 형편 없다는 견해도 가끔 보이는데, 개인의 취향에 따라 얼마든지 그렇게 느낄 수도 있는 중화원의 짬뽕.

강동원, 원빈, 한예슬, 손예진, 송혜교, 현빈, 강소라, 주원, 신민아도 개인의 심미안에 따라 봐줄만한 구석 없는 얼굴로 분류될 수 있으니.

 

중화원으로 인도 되어(?) 처음 짬뽕을 맛 본 지인들의 반응을 요약하면,

"와~ 국물이랑 면발이 그동안 먹었던 짬뽕이랑 차원이 다른데..이거..말로 설명할 수는 없는데 완전 특이하고 맛있네. 음... 신기한 맛이야!"

 

중화원의 시그니처 메뉴 짬뽕과 누룽지탕 주문.

빨간 휴지도 아닌, 빨간 젓가락 들고 누룽지탕이 철판에 널부러지기를 기다리는 중.

 

누룽지탕 먼저 달아오른 철판에 내동댕이 작렬 → 시청각 리얼리티를 위해 동영상 첨부.

 

 

평일 저녁인데도 항상 북적북적한 중화원.

 

근처 북한산을 내려온 등산객들이 많이 찾아가는 중화원.

 

누룽지탕은 2인이 먹으면 남기고 3인이 충분히 먹을 수 있는 양.

 

사이드메뉴 누룽지탕 먹고 있는데 드디어 메인메뉴 짬뽕 입장.

 

겉만 봐서는 뭐가 다른지 모르지만 한 숟갈 떠 먹어보면 알 수 있는 중화원의 오묘한 짬뽕.

 

제일 맛있지는 않고 그냥 서울에서 첫 번째로만 맛있을 뿐인 중화원의 짬뽕.
노년기에 이곳을 알 수도 있지만 5년 전에 미리 알게 되어서 더 많이 먹다가 귀천할 수 있는 중화원의 짬뽕.

신고

Posted by 맛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밍♂구 2014.11.12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추운날에 땡기는 국물이 생각나네요. . ^^

  2. 냐아옹~ 2014.11.13 2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츄릅츄릅;;소리만 들어도 군침이 도네요;;

  3. 어디서반마리 2015.04.12 0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트윗 타고 들어왔뜸ㅋ 저기 꼭 가서 먹어봐야겠다는 마음이 들게하는 리뷰네요^^

  4. 와하하 2015.05.13 1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진짜 글 센스 쩔어요 ㅋㅋㅋㅋㅋㅋㅋ
    오늘 먹으러 갈라고 찾고있다가 빵터져서 엥간해선 남기지 않는 댓글남기고 갑니다
    행복하세요^^

    • BlogIcon 맛볼 2015.05.15 0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와하하님, 별 내용도 아닌 글에 예외적으로 특별히 댓글 집필해주신 점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그리고 2020년보다 5년 앞서 중화원 짬뽕을 알게 되신 행운을 축하합니다.

  5. 짬뽕조아 2015.10.24 0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짬뽕 3대천왕에서 여기 중화원 나왔어요
    가서 먹고 올께요 츄릅:P

  6. 은평구사람 2015.10.25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가 넘 웃겨요 꺄아악
    연신내 살면서 티비보고 불광동에 유멍한 짬뽕 있는거 알았다는ㅋ

  7. 은평구인 2015.11.02 1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짬뽕도 맛깔나게 보이지만 ㅋ 글도 맛깔나게 쓰시네요.
    맛있는 음식에 과히 어울리는 맛있는 리뷰 잘 읽었습니다.~~~~

    • BlogIcon 맛볼 2015.11.04 2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중화원이 전국구로 유명세에 털리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대기표 받아 들고 줄 서서 먹는다고 해도,
      주인장의 마음이 변하지 않는 이상 맛이 덜해지지는 않을 겁니다.

      장소와 맛은 변한 게 없지만,
      TV에 맛있는 집으로 거론되면 을짓 하는 사람들이 몰리는 것은 당연한 현상인데, 유명해지기 전에 그냥 꾸준히 먹으러 다녔던 사람들은 '이게 대체 뭔일이다냐?' 격세지감을 느끼며 빼앗겼다는 심정에 단골집에 괜시리 소원한 마음이 들고 쇄도하는 사람들이 언짢아서 발길을 끊기도 하는 게 인지상정이지요.

      3대천왕 이유 아닌, 맛볼 리뷰를 동기 삼아서 중화원 짬뽕 꼭 맛보러 가세요!

      방송에서 유명인, 연예인, 요리사(요즘 셰프라고들 부르는 직업자), 미식가 등 각종 나부랭이들이 추천하는 음식점들 치고 제대로 고르는 꼴을 못봤는데, 3대천왕에서 거론한 짬뽕, 떡볶이의 3대 맛은 수긍할 만 합니다.


      불광동 중화원과 을짓 하는 사람들 http://taste.kr/1432



부적합·광고·자동등록 차단과 개방성 가이드라인이 마련될 때까지 작성하신 댓글은 관리자 체크 후 게재됩니다
☞ 부적합 기준 : 글에 대한 반론·의견과 일반문의를 제외한, 무례한 필명/빈정거림/비방/욕설/상업홍보성 글
오랫동안 승인대기 상태로 있는 경우는, 적합성 검토 사유가 아니라 관리자가 아직 읽지 않은 상황입니다
문의 글의 경우 비밀글은 답변을 드리지 않거나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별 글 내용에 관한 궁금한 점은 메일로 문의하실 수도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