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영국 니치향수 펜할리곤스 10종 시향기입니다.
펜할리곤스 여자 향수 - 블루벨, 말라바 ... 남자 - 앤디미온, 블렌하임 부케, 사토리얼


 


펜할리곤스 믹스드 센트 라이브러리 퍼플 틴케이스랑 완전 깔맞춰서 입었습니다.



펜할리곤스는 구입할 때 쇼핑백에 담겨진 얇은 포장종이에도 향수를 뿌려 주셔서 가지고 다니는 동안 향기가 퍼져요.
우리나라는 쇼핑백이 아직 연두색인데 영국에서는 보라색에 담아준다고 하네요. 얼른 보라색으로 바뀌었으면 좋겠다는.



엘른가 보근가 얼루언가에서 펜할리곤스를 알게 된 후에 그동안 백화점에서 시향지로만 한 두개씩 맡아봤는데 만날 시향지한테만 뿌려대는 거 말고 내 몸에도 펜할리곤스 향기를 내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이게 비싼 가격인데다 종류도 뭐 40가지나 된다는데 아직 내 스타일 향기가 어떤 건지 몰라서 입문용으로 좋다는 미니 샘플향 10개가 들어 있는 믹스드 센트 라이브러리로 시작해보기로 했어요.

니치향수 중에선 딥티크 필로시코스와 도손을 좋아하는 친구가 있는데 아직 펜할리곤스를 안뿌려봤다길래 알려주려고 불러내 둘이 함께 설렘으로 포장을 열어보았습니다.
 

옷 입는 것, 메이크업 스타일, 남자 취향까지 모든 라이프스타일이 완전 다른, 친구와 나의 향기 휠링을 비교해보는 것도 재미있으니까요.

펜할리곤스 믹스드 센트 라이브러리는 여자향수 남자향수 5가지씩 있는데 차례대로 꺼내지 않고 손에 잡히는 대로 맡아봤습니다. 스타벅스에서 개봉했는데 코가 피곤해질 수 있어서 5분 간격으로 장장 1시간 동안 탑노트 향기 놀이를 했네요. 향수마다 탑미베를 다 느끼려면 며칠 걸려야 하겠죠.

펜할리곤스는 탑 미들 베이스의 얼굴이 많이 다른 향수가 많아서 뿌린 후 한참 후에 맡으면 전혀 딴 향기가 나서 깜짝 놀라곤 해요.



한남동 라 부티크 블루 - 듀로 오드 포르투갈, 앤디미온, 잉글리쉬 펀, 캐스틸, 블렌하임 부케, 쿼커스

바틀 사진 출처: 펜할리곤스 웹사이트



1. 블렌하임 부케 / 남
메이샤블랑 _ 뭐랄까 익숙한데 고급스러운 방향제 같기도 하면서 약간 달콤하고 시원한  레몬 향.
롤리타램양 _ 아니야 레몬보다는 덜한데 새콤하긴 해. 귤맛 나는 박하사탕 먹는 느낌인데 살짝 코가 간질간질해.



2. 릴리 오브 더 밸리 / 여
메이샤블랑 _ 꽃향 치고는 화려하지 않고 차분한데 이게 은근 진하네.
롤리타램양 _ 익숙하고 은은한 꽃향기인데 뭔가 고급스러운 향의 느낌. 그동안 좋아했던 꽃향기는 뿌릴 땐 좋은데 계속 맡으면 싼티 느낌도 나고 머리 아프기도 한데, 릴리 오브 더 밸리는 전에 숲에서 산 완전 마음에 드는 프릴 블라우스 입었을 때 나 자신이 소중한 존재로 여겨졌던 그때 기분이야. 마음에 들어 정말.



3. 엘레니시아 / 여
메이샤블랑 _ 일단 첫 향이 굉장히 좋다, 달달하면서 어디선가 한번쯤은 맡아본 향이다. 여성스러움이 강하게 와락 달려드는 향이다.
롤리타램양 _ 천상 “나 뇨자야~” 이 느낌인데 이건 딱 내숭 잘 떠는 애들한테 딱 어울리는 꽃향기야. 살짝 체리 향이 나는 것 같기도 한데? 넌 체리 안 느껴져?
메이샤블랑 _ 체리? (몇 번 맡아본 후) 전혀 아닌데..



4. 쿼커스 / 남
메이샤블랑 _ 싸하면서 이것도 달콤해. 어디선가 한번 쯤 맡아본 흔한 냄새이긴 한데 고급스러운 게 다른 점 같아.
롤리타램양 _ 앞에 블렌하임 부케보다 무겁다, 남자향수인데 이거 왜 이렇게 짙은 꽃향임?



5. 블루벨 / 여
메이샤블랑 _ 영국 다이애나 비가 좋아하는 거로 유명하대. 비릿하고 찐내 강한 꽃향긴데, 내가 맡아본 느낌에는 남자가 뿌리는 게 더 어울릴 것 같음. 축축하게 느껴지는 알코올 쏘는 거랑 비슷한 냄새도 섞여 나오고 내 코에는 여자보다는 차도남 이미지 향수. 친구들이나 언니들은 다 이거 여자 향수라는데 내 코가 미쳤나?
롤리타램양 _ 처음 맡는데 농도 자체가 묵직한 향인데 친숙하고 익숙한 향이다. 약간 쑥향도...아닌가?



6. 사토리얼 / 남
메이샤블랑 _ 향이 진해서 잔향이 좀 하루 종일 갈 거 같음. 약간 독하지만 요것 또한 남자향수라서 그런가 시원한 느낌도 있어. 나는 좋은데 이런 냄새에 느끼하다는 여자들이 많아서...완전 단언컨대 아무 남자나 소화할 수 있는 향수는 아닌 거 같아.
롤리타램양 _ 글지? 남자 향수 같은 익숙한 느낌이면서 쫌 고급 삘인데 흰 와이셔츠 연상되는 그런 거. 은은하게 싱그러운 향기. 나 아는 남자들 중에는 사토리얼 분위기 맞는.....남자가 정말 없어.
이거는 펜할리곤스 남자 향수들 중에서 난이도랄까 그게 제일 높은 거 느흐흐흐~



7. 아르테미지아 / 여
메이샤블랑 _ 절제된 플로랄이라 클래식한 정장 입은 성숙한 여인 이미지인데, 향기가 너무 절제돼서 그런가 그냥 무난하고 개성은 좀 없어.
롤리타램양 _ 아프로디테가 연상돼서 이름에서 신비감이 감돌았음. 평균적인 여자 향수인데 약간 선선한 달빛 받는 느낌 그런 것도 있어.



8. 오퍼스1870 / 남
메이샤블랑 _ 살짝 치약 냄새 같은 고급스런 박하 향이 은은하게 느껴지는 향.
롤리타램양 _ 달달함이 덜한 향. 시원한 듯 씁쓸한 것 같기도 한데 이거 남자향수야? 남자스럽게 만든 여자향수 같아. 약간의 짠 듯한 게 바다향도 나고 이 향수는 잘 모르겠네 헐~



9. 앤디미온 / 남
메이샤블랑 _ 어렸을 적 맡았던 아빠 향수랑 비슷한 향인데. 뭔가 안정적이면서 아늑하면서 신사적인 남자 향수들이 가지고 있는 특유(?)의 향기랄까?
롤리타램양 _ 살짝 박하 향, 굉장히 시원하다. 달콤하지 않고 살짝 쓰다. 그렇다고 기분 나쁜 쓴 향은 아니야.



10. 말라바 / 여
메이샤블랑 _ 살짝 상큼하면서 굉장히 달달한데...요것도 블렌하임 부케랑 비슷하게 약간의 방향제 스타일...조금 고급스럽게 말하면 룸 디퓨저. 달달한 레몬사탕을 먹을 때 맛 같은데?
롤리타램양 _ 탑노트는 싱그럽고 싸한 봄꽃 향기인데 손목에 뿌렸다가 나중에 맡으니까 달콤 따뜻한 느낌이여.

리뷰어 메이샤블랑


신고

Posted by 맛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꾸루룩 2014.02.11 2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디건 보라톤 완전 예뿌네요.
    어디건지 쫌 궁금해요ㅎㅎ

  2. peep 2014.02.13 0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런 독특한 관점의 후기 너무 좋습니다ㅋㅋ
    재밌게 잘 읽었어요^^

    사토리얼, 블렌하임, 오퍼스는.. 제가 입고 싶은 향들입니다ㅋㅋㅋ
    사토리얼은 정말이지 뺏어입고 싶은, 잘 재단된 남자 분 옷을 보는 것 같습니다.

  3. 메이샤블랑 2014.02.13 2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느껴지는대로 쓴건데 좋게 평해주셔서 감사합니다*^^*

  4. 망설인다 2014.02.19 2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토리얼이 그렇게 부담스러운가요?ㅎㅎ

    • 메이샤블랑 2014.02.21 1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른 향수들은 누가 뿌려도 무난한데 사토리얼은 그렇게 스타일이랑 분위기 가진 남자만을 위한 향수인거 같아요ㅋ
      음..안그런 사람이 뿌리면 사람이랑 향수랑 겉도는 거죠^^*

  5. 페미니떼 2014.02.28 2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잼나게 쓰셨네요ㅋㅋㅋㅋㅋ특히 블루벨이랑 사토리얼 어떤지 궁금해요..
    다이애나 영화 개봉해서 블루벨은 더 궁금하구요

    • 메이샤블랑 2014.04.11 2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영화에서도 블루벨향수가 많이 나왔다고 하는데 영화 아직 못봤어요. 사토리얼은 어울리는 남자한테는 정말 멋진 코디되는 향수인거 같아요^^*

  6. 시슬리 2014.04.06 1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엔 어뜬 향수가 좋을까용
    주니퍼슬링도 많이 말하던데용

    • 메이샤블랑 2014.04.11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쥬니퍼슬링은 남자용에 가깝긴하구 호불호도 있다는데 공용으로도 완전 좋아요 저두 이거 샘풀 쓰고 있어요ㅎㅎ 여름꺼 다른 향수는 오드코롱이랑 액스트랙트오브라임이 괜찮을거같아요^^*

  7. parma 2014.10.27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쿠아디파르마만 써봤는데 여자 클래식 스타일은 펜할에서 모가 있을까요ㅎ

  8. swwh 2014.12.07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 한국 들어가면서 사가려는데 어느향이 좋을지 몰라서 검색하고 있었어요 혹시 추천해주실 향 있나요 40대 아저씨..ㅋㅋㅋ 분께 선물드릴거거든요!! 나이 좀 있으시고 마르고 금융업 하시는데 어느 향이 맞을 지 한참 고민하다가 결국 오늘 낮에 시향해보고 왔는데 코만 마비됐어요... ㅠㅠ

    • BlogIcon 맛볼 2014.12.07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향수 뿌리실 분의 특징을 자세히 알려주셔서 제안드리기 어렵지 않네요.
      - 사토리얼
      - OPUS 1870
      - 에스프리트 드 루아 ESPRIT DU ROI
      각 향수의 개성은 비슷하지 않고 완전 3인3색이며, 사회적 기반이 있는 40대 아저씨에게 느끼하지 않은 중후함과 관록의 이미지를 보일 수 있고.. 향수마다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탑미들베이스에 따라 약간의 댄디함도 드러낼 수 있습니다.
      이 중에서 국내에 가장 알려지지 않은 제품은 에스프리트 드 루아입니다.

      앤디미온은 선물 받을 분이 뿌리기에는 많이 젊고 가벼운 느낌이고요.
      블렌하임 부케는 너무 흔향입니다.

  9. 뉘엿 2015.12.17 0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구입한거랑 믹스드센트 구성이 조금 다른데요??

    • BlogIcon 맛볼 2015.12.17 2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믹스드 센트 라이브러리 내용이 올해 초 쯤 바뀌었습니다.

      팜므 라인에서
      릴리 오브 더 밸리, 블루벨, 말라바 퇴장하고
      가격면에서 기존보다 더 비싼
      아이리스 프리마, 바라, 오렌지 블로썸이 새로 왔습니다^^



부적합·광고·자동등록 차단과 개방성 가이드라인이 마련될 때까지 작성하신 댓글은 관리자 체크 후 게재됩니다
☞ 부적합 기준 : 글에 대한 반론·의견과 일반문의를 제외한, 무례한 필명/빈정거림/비방/욕설/상업홍보성 글
오랫동안 승인대기 상태로 있는 경우는, 적합성 검토 사유가 아니라 관리자가 아직 읽지 않은 상황입니다
문의 글의 경우 비밀글은 답변을 드리지 않거나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별 글 내용에 관한 궁금한 점은 메일로 문의하실 수도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