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야생 루왁커피 100%를 추출한 그 한 잔

마셔볼 음료/커피 2013.10.06 17:46



야생 루왁 생두를 득템한 지인 덕분에 처음 맛 본 루왁커피.
야생인데다 블렌딩 아닌 100% 루왁이라서 한잔 시가는 너끈히 최소 7만원 이상.

추출 전에 분쇄한 나무통을 탁탁 쳐서 냄새를 먼저 보여주셨는데...
살이 단 갈치를 아주 잘 구워냈을 때의 살짝한 비린 내음이 곁든 고소함.



추출한 루왁커피의 향기는,
2리터 주전자에 동서보리차 티백 2포를 넣어 불을 올렸는데 거품 부글부글 끓어올라서 화들짝 뚜껑 열었을 때 확 풍기는 그 냄새.

비루왁 커피 군群이 왠만하면 사이좋게 나누어 갖는 공통된 풍미들과는 다른 무언가가 느껴지는 루왁.
반대로 말하면 루왁에서만 느낀 이 뭐라고 설명할 수 없는 풍미를 다른 원두들에서는 찾을 수 없다는 것.
(루왁이라는 사전 정보가 감각에 영향을 미쳐서 뇌가 새로운 무언가를 느끼도록 장려해서 나타난 가상의 풍미일 수도 있겠지만)
머리에 쥐 나서 더 자세한 묘사는 포기.

예고 받은 후 일주일 기다림 끝에 만난 루왁커피였는데, 맛보다 먼저 심리적 인상이 강하게 뇌리를 장악하고 있어서인지,
그 다음으로 케냐 더블에이를 마시고 맡으면서도 자꾸만 '음...이것도 루왁이 분명한데...'라는 환각에서 자유로울 수 없었던,
내 생애 첫 루왁커피.



아직 남아 있다는 안도감을 가지려고 5천원어치 쯤 남은 상태에서 계속 바라만 본 루왁커피의 까치밥.

누구나 힘들 때 그곳에 숨어 들어가 자아를 누이고 추스릴 수 있는 마음의 까치밥이라는 게 있는데,
그것은 자기만의 유서가 깃든 음악이거나, 책이거나, 장소이거나, 영화이거나, 냄새이거나, 사람이거나, 물건이거나.





신고

Posted by 맛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단골 2013.10.07 1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몇번 루왁커피를 먹어본 적이 있는데 야생루왁도 먹어보고 케이지에서 사육한 루왁도 먹어봤지요.
    분명히 참 맛있는데 그 가격을 주기에는 좀 부담스러운게 루왁이기도 하죠.
    루왁이 야생이야 아니냐
    그리고
    로부스타이냐 아라비카이냐에 따라서도 가격은 확 달라지고 맛도 달라지죠.
    저야 야생 아라비카를 추천하지만 말입니다.
    제 경험은 다크초콜릿에 감칠맛이 강한 그런 기억입니다.
    뒤에 올라오는 후미의 향도 좋구요.
    안먹은지 오래되서 기억이 가물가물한데 부럽습니다.

  2. 코피루왁 2014.02.04 0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 커피에세이에 가시면 진짜 야생루왁을 마셔볼수 있어요 거긴 오만원



부적합·광고·자동등록 차단과 개방성 가이드라인이 마련될 때까지 작성하신 댓글은 관리자 체크 후 게재됩니다
☞ 부적합 기준 : 글에 대한 반론·의견과 일반문의를 제외한, 무례한 필명/빈정거림/비방/욕설/상업홍보성 글
오랫동안 승인대기 상태로 있는 경우는, 적합성 검토 사유가 아니라 관리자가 아직 읽지 않은 상황입니다
문의 글의 경우 비밀글은 답변을 드리지 않거나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별 글 내용에 관한 궁금한 점은 메일로 문의하실 수도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