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MBC 불만제로 본죽 공식 사과 후 영업정지된 본죽 소공동점 앞 방문 후기

맛볼 세상 2011. 11. 19. 19:11

MBC 불만제로 본죽 공식 사과 이후 영업정지된 본죽 소공동점 방문기

불만제로 재탕죽 적발로 영업정지된 매장 : 본죽 소공동점, 동여의도점


2011년 11월 19일(토) 저녁, 음식 재사용으로 적발된 영업정지 매장 본죽 소공동점 앞을 방문하고 왔다.

현 시점 본죽 소공동점은 어떤 모습일지 확인해보고 싶어서 왕복 1시간이 소요되는 본죽 소공동점에 일부러 가보기로 마음 먹었다.

본죽 본사 측에서 발표한 '영업정지'라는 표현대로 매장 셔터만 내려진 상태를 떠올리며, 버스에서 내려 영플라자를 지나 한국은행 쪽으로 향했다.

본죽 소공동점은 불만제로 방영 이후 본죽 본사로부터 영업정지 조치를 받았기 때문에 매장 앞만을 보러 간 것이다.


영업하지 않는 가게인데 굳이 가보기로 마음 먹은 동기는,
대한민국 죽 음식 문화 산업에 뚜렷한 한 획을 그은 사건의 현장이기 때문에 일종의 유적 탐방의 차원에서 육안으로 꼭 확인할 필요성을 느꼈기 때문.



본죽 소공동점이 있던 건물 맞은 편에서 바라본 모습.
자매식당 왼쪽 셔터가 1/3 내려져 있는 점포인데 외벽의 간판과 각종 부착물들이 모두 제거된 상태를 발견.

셔터만 내려져 있을 것으로 떠올린 추측이 완전 빗나갔다.
본죽 본사 측에서 말한 '영업정지' 조치는 영업장의 (영구)폐쇄였다.
본사의 조치는 완전 단호하고 강력한 것이었다.
 


매장 앞에는 점포 집기 철수 후의 폐기물들이 쌓여져 있다.



점포 위 차양 오른쪽에 적혀 있는 전화번호만이 본죽 소공동점 자리였다는 흔적을 말해준다.



내부는 탁자, 의자를 비롯해서 벽 부착물들과 주방의 모든 설비들이 없는 공실 상태이며,
소공동점 관계자들로 보이는 사람들이 앉아 있었다. 망연자실한 모습으로.
내부를 촬영한 장면은 본 리뷰에 일부러 포함하지 않았다.

Posted by 맛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