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9 서울 카페쇼 리뷰 _ 코맥 COMAC 부스



2019 서울카페쇼 참가업체: 커피용품, 커피 소모품 제조 판매기업 - 코맥 COMAC 부스

코맥 부스에서 그라인더를 고르고 있는 어느 스님을 보면서 떠오른 에피소드:


그 스님(승려)이 잎차에서 커피로 전향한 이유


수년 전 어느날,

아는 스님이 갑자기 "이제는 차를 끊고 커피를 마셔야겠다"며 이런 취지의 말씀,


먹물옷 입고 사는 처지에 탁발은 못 할 망정 보살님들이 보시해주시는 그 비싼 잎차들...보이차, 오룡차, 녹차를 넙죽넙죽 받아 마시는 호사스러운 행동은 제정신 박힌 중이라면 할 짓이 아니라는 것 깨달았습니다.


입이라는 게 참 간사해서 좋은 차 한 번 맛 보면 더 좋은 차를 찾게 되는데, 입에 맞는 차 마시려면 보이차 한 편(330g)에 적어도 수십 만원은 줘야 하고 아주 맛있는 차를 마시려면 100만원은 훌쩍 넘는 가격인데,


어줍잖게 승복 입고 수행한다는 이유로 보살님들이 피땀 흘려 번 돈으로 구입해 선물해 주시는 그 비싼 차를 거저 마시는 것 이제 그만 해야겠다고 결심했어요.


승려들이 자기 주머니에서 나온 돈으로 그 비싼 잎차를 사먹는 경우는 좀처럼 없거든요.


그래서 차 만큼은 아니지만 커피도 잘 찾아 마시면 충분히 맛있고 마음 다스릴 수 있는 구석이 있으니, 얻어 마시는 주제에 앞으로는 그 비싼 잎차는 끊고 몇 만원 선에서 가능한 커피를 마시기로 했습니다.


커피·카페 문화 웹진 & 마켓플레이스

BROWN 브라운

웹사이트: brown.kr / brown.co.kr

인스타그램: instagram.com/brown.co.kr


Posted by 맛볼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적합·광고·자동등록 차단과 개방성 가이드라인이 마련될 때까지 작성하신 댓글은 관리자 체크 후 게재됩니다
☞ 부적합 기준 : 글에 대한 반론·의견과 일반문의를 제외한, 무례한 필명/빈정거림/비방/욕설/상업홍보성 글
오랫동안 승인대기 상태로 있는 경우는, 적합성 검토 사유가 아니라 관리자가 아직 읽지 않은 상황입니다
문의 글의 경우 비밀글은 답변을 드리지 않거나 삭제될 수 있습니다
개별 글 내용에 관한 궁금한 점은 메일로 문의하실 수도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