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볼 문화·예술/맛볼 책

전문서점·타인의 서재·북카페를 둘러 보는 재미 / 좀 더 가까이 북 숍+북 카페+서재

by 맛볼 2011. 9. 19.


효자동 레시피와 함께 발견한 또 다른 책 「좀 더 가까이 북 숍+북 카페+서재」.
잡지사에서 일 했던 저자가 우리를 대신해 북카페, 소규모 전문 서점, 저명한 인사의 서재를 보고 듣고 온 것을 담은 책이다.



표지가 코팅되지 않은 투박한 질감의 종이인 관계로,



유통과정에서 판매될 때까지 책을 보호하기 위해 비닐 래핑을 해놓았다.
만화책처럼 못보게 하려는 목적의 래핑은 아님.



뒷 표지.



펼쳐본 어느 페이지.


◆ 「좀 더 가까이 북 숍+북 카페+서재」 촌평
카페 창업에 관심 있는 이들이 하드웨어(일반적 인테리어, 설비 등)적이거나 실무적인(커피 공급원, 레서피 등) 영역 이외에 카페에 장착할 전문적인 소프트웨어(카페의 컨셉트,내부를 꾸밀 문화 콘텐츠 등)의 영감을 얻을 수 있는 책.
(경제력 측면에서) 보통 사람들 영역에서부터 특정 계층과 전문적 영역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스펙트럼의 책·책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좀 더 가까이 북 숍+북 카페+서재
김태경 / 2010년 12월 20일 / 동아일보/ 16,000원


* 책 소개
지금 당장이 아니더라도 언젠가 회사를 관두면, 또 언젠가 일에서 은퇴할 나이가 되면 큰 돈벌이가 되지 않아도 즐기면서 할 수 있는, 그러면서 적당히 폼도 나는 '작은 북 카페 하나'하고 싶다는 사람이 많다. 이 책은 그런 희망사항을 나보다 먼저 현실로 이룬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14인의 북 카페 주인장으로부터 북 카페 오픈부터 운영까지 현실적으로 알아야 할 것들을 꼼꼼히 배울 수 있다.

또 언젠가 작은 서점의 주인이 되고 싶은 사람들은 취미를 일로 승화시킨, 일을 또 다른 사업으로 확장시킨 10인의 개성 강한 북 숍 주인장의 운영 노하우를 통해 자신의 꿈을 현실로 이루는데 도움을 얻을 수 있다. 책 공간을 멋지게 꾸미고 싶은 이들에게는 우리 시대를 대표하는 북 마니아 8인의 책 공간을 통해 나만의 서재를 꾸미는데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게다가 32개 책 공간에서 뽑은 139권의 책 정보를 통해 어떤 책을 읽어야 할지, 관심 분야에서 어떤 책을 사야할 지 잘 모르겠다는 사람에게 좋은 길라잡이가 되어줄 것이다.


* 저자
김태경
어린 시절 거실 한편을 차지했던 세계 문학 전집을 엄마의 강요 없이 스스로 열독했고, 중학교 때는 공부보다 헤르만 헤세의 <데미안>에, 그 뒤로는 비운의 여류 작가 전혜린에 푹 빠져 남다른 청소년기를 보냈으며, 집 앞 만화 가게 아저씨와의 두터운 친분 덕에 벌써 십수 년째 만화책은 공짜로 보고 있다고 하니 책 취향이 깊고도 다양한 그녀. 재미있는 사실은 나이 들수록 그 취향이 점점 실용적으로 변해 결국 잡지사 기자가 되었고, <신디 더 퍼키> <세븐틴> <스타일H> <나일론> 등에서 10년 넘게 에디터로 살았다. 지금은 ‘어반북스’라는 출판 콘텐츠 그룹을 운영하고 있으며 저서로는 <에디터T의 스타일 사전>이 있다.


* 목차
인트로 | 나에게 책은, 우리에게 책은…

- BOOK+SHOP 중독성 있는 작은 서점
서점, 스타일을 입다
가가린 ; 21세기 낭만주의자들의 아지트
더 북 소사이어티 ; 소수의 책으로 쌓아 올린 아주 특별한 사회
타셴책방 ; 창의적 상상력이 만들어낸 아트 북 세계
NHN 라이브러리 1 ; 진정성을 담은 지식 저장소
유어마인드 ; 다락방 속 작은 책방
디앤북스 ; 책의 실험실, 정직한 책방
어린이 리브로 ; 아이들에게 평생 기억될 책 놀이터
이상한 나라의 헌책방 : 진짜 책은 헌책방에 있다
아트앤드림 ; 작고 좁은 비주얼 통로
아르코 아카이브 ; 미술 공부를 위한 즐겨 찾기

- BOOK+LIBRARY 갖고 싶은 서재
책, 책꽂이에 빠지다
북 헌터 여인명의 서재 ; 한 남자의 인생이 담긴 보물 창고
공간 디자이너 구만재의 서재 ; 삶의 균형을 맞춰주는 사색 공간
인테리어 스타일리스트 김재화의 서재 ; 책과 음악이 공존하는 곳
건축가 김본낭의 서재 ; Books Are Everywhere!
그래픽 디자이너 구선모의 서재 ; 한옥 아래 두 평 서재
포토그래퍼 김한준의 서재 ; 가끔은 사진보다 책이 더 좋다
웹 디자이너 노동균의 서재 ; 책꽂이 만드는 웹 디자이너
아티스트 이안수의 서재 ; 책으로 만든 정원

- BOOK+CAFE 찾아가고 싶은 북 카페
사람, 책과 만나다
그림책상상 ; 글자보다 그림으로 마음이 통하는 곳
내 서재 ; 예사롭지 않는 북 컬렉션
마당 바이 에르메스 ; 럭셔리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동경
반디 ; 한 권의 책이 선물한 새로운 삶
에코의 서재 ; 매혹적인 소설가의 서재
작업실 ; 작업실을 1/n로 나눠드려요
정글 ; 디자인의, 디자인에 의한, 디자인을 위한!
모던 앤 아트 라이브러리 ; 잇 백보다 책이 더 스타일리시한 공간
프리스턴 스퀘어 ; 아이비리그에 대한 그리움을 담다
프리템포 ; 당신도 디자이너를 꿈꾸나요?
비육일이 ; 사무실과 카페가 만났을 때
1974 웨이 홈 ; 넌 '집'에 가니? 난 '1974 웨이 홈' 간다
창밖을 봐, 바람이 불고 있어 하루는 북쪽에서 하루는 서쪽에서 ; 책과 함께하는 안락한 사랑방
갤러리 북스 ; 눈으로 보고 마음으로 느껴라
눈에 띄는 책꽂이

wish list in the book space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