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종로 카페 - 카페 뎀셀브즈 / 커피생두 500g 가격, 커피원두 100g 200g가격, 커피 시음카페, 아이리쉬 커피
종로3가 카페 뎀셀브즈, 라마르조꼬, 핸드드립 커피, 카페 뎀셀브즈 메뉴, 라마르조꼬 커피머신




찻길만 건너면 단골님과 신여사님께서 일러주신 그 카페 뎀셀브즈에 도달.
3층 건물 전체가 카페 뎀셀브즈 CAFFE THEMSELVES.
(카페 뎀셀브즈는 종로 버거킹 오른쪽 옆구리에 약 80m에 위치)


카페 뎀셀브즈 입구.



천장에 매달려 있는 더치 장비.



1층 통로.


 이하 메뉴판과 생두 사진은 가독성을 위해 큰 사진을 등록했으니 클릭해서 보세요.


단종 드립커피 : 과테말라 SBH 안티구아, 브라질 옐로우 버본, 르완다 AB+, 에티오피아 이르가체프 G2, 케냐 이디나 AA, 인도네시아 수마트라 주마로바, 인도네시아 와하나 라수나, 콜롬비아 수프리모, 코스타리카 옐로우허니, 코스타리카 카투라.

홍대 커피랩에서 봤던 19금 커피가 뎀셀브즈에도.






↓ 생두 500g, 원두200g 기준 가격


사진 찍는 동안 2~3층에 올라갔다 내려온 지인이 완전 만석이라며 시음이나 마시고 종이 컵에 아메리카노 한 잔 받아 퇴청하자고.


뭔소린가 했더니 선반 맨 아래에 시음 시설을 마련해 놓은 것이 보였다.


신촌 닥터빈스에서 커피를 접하는 심리 장벽을 높이는 정책을 봤다면, 뎀셀브즈의 이 모습에서는 열린 낮은 문턱이 읽혀진달까? 



거 참~~~ 꽁이라고 찰랑하게도 따르는구나ㅉㅉ



시음 커피는 2종 : 르완다 인토레, 인도네시아 와하나 라수나



촌스런 레트로 색감의 라마르조꼬에 얹혀 있는 컵들은 깔맞춤?



꽁 시음 2가지 찰랑한 2잔씩, 온전한 한 잔 분량을 마신 후 트림 한 번 하고 나서면서 옆 사람에게 그냥 던진 말.

저기는 뭐가 있어서 사람들을 이렇게 뻐글뻐글 찾아오게 하는 거지?


Posted by 맛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