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포화상태를 넘어 폭발 지경에 이른 개인카페창업의 무모함과 인생을 낭만과 엿 바꿔먹는 오판을 엄금하는 글.
개인카페창업을 조장, 장려, 권장하지 않으며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5년 이내에는 절대로 시도하지 말 것을 부탁하는 글.



소박한 카페에 대한 낭만과 카페 지름의 꿈과 희망을 뭉게뭉게 심어주는 책 - 작은 커피집


■ 이 글에 앞서 먼저 읽으시면 좋은 글 [향후 5년 이내에 카페 차리면 거의 망하게 되는 이유]


■ 커피를 좋아하는, 카페 문화를 좋아하는, 커피를 정말 좋아해서 진지하게 커피 공부까지도 한 손님들이 너도나도 모두 다들 카페를 차리면, 우리나라 한반도 20,000 곳에 이르는 카페들의 커피는 그러면 누가 사먹어주지?
→ 물 반 고기 반이 아니라, 카페 반 소비자 반이 되어가려는 대한민국 카페 시장.


개인카페창업 서적 몇 권만 완독하면 그 저자들이 오랜 세월 시행착오와 연구해서 쌓은 노하우와 관점과 안목이 고스란히 USB메모리 파일 복사하듯 순간이동해서 나의 것으로 체득된다는 치명적인 착각 절대 금지!


■ 인터넷으로 클릭거려 커피교육, 커피자격증 관련 정보 검색해서 여러 군데 찾아가서 겪어보며 조건 비교해서 나름 심사숙고로결정할텐데, 눈 먼 개인카페창업자 고객 잡기 위해 나름 경력과 스펙 주렁주렁 내보이면서 자신을 대단한 사람으로 무던히도 어필하는 커피선생들한테 혹해서 피 같은 수 백만원 내 쌩돈 갖다 바치고 별 내용도 아닌 기술 교육 수강하는 헛짓거리는 절대 금지!


■ 내가 배운 커피선생의 커피 이론·기술이 업계 전반에 범용되고 통용되는 일반론이거나 정설일 것이라는 착각도 금물!


좋아하는 것도 열심히 파고 들어 하면, 언젠가는 세상에서 인정받고 내 실력이 반영되어, 잘하는 것이 될 수 있다는, 근거 없는 낙관론과 돼도 않는 긍정주의 절대 금지! → 좋아하는 것과 잘하는 것은 천양지차로 관련 없으며 좋아하는 것을 시간토록 연마한다고 [세상이 인정하는 잘하는 것]이 되는 확률은 로또 2등보다 낮음.


■ 적당한 낭만과 자기만족을 누리며, 주변 지인들에게 '나 이렇게 산다' 내 삶을 과시할 수 있는 기능으로 쓰기 위해서, 유통기한 꼴라당 2년 미만의 [시한부 뽀대를 위한 인생의 멋드러진 액세서리나 신상 아이템]으로 5천~1억을 기꺼이 지불하고 나중에 회수되지 않는다 해도 살아가는 데 전혀 문제 없는 경제 능력이 된다면 모를까, 내 전재산(전인생) 올인이거나 부모님 등골에 빨대 꽂아 차리는 카페라면...?
내 몸뚱이 육신 내던지거나 도루코 긋는 실제 자결만 아닐 뿐, 쌩 돈 다 날아가면 사실상 회복 불능의 경제 무력자 되어 사회적 자살 행위와 다르지 않은, 결국 인생 숨통 스스로 끊음으로 귀결될 확률 97%의 결정이 되는, 요즘 시절의 ...개인카페창업.


■ 검색 맨 처음 보여지는 페이지에서 나오는 [카페창업을 논하는 블로그 글들]의 98%는, 카페프랜차이즈 업체나 카페창업 컨설팅 업자가 카페창업 지망생을 혹세무민 꼬드겨 돈벌이 목적 달성을 위해서, ①직접 포스팅하거나 ②영향력 높은 블로거에게 자기들이 목적한 내용을 대필시키는 방법 등을 통해서 올리는, 커머셜하게 작전하는 깡통 글들.
→ 글 생산자가 자발적 창의성 없이, 의뢰자로부터 비용을 받고 쓰는 [카페 창업 해볼까 해요, 저는 카페 창업 꿈꿔보아요] 따위의 글들은, 사진 요란하고 글 분량은 많지만 읽어보면 실한 내용은 없는 쭉정이 포스팅. 해당 글을 읽는 모든 검색자들이 정보의 옥석구분을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므로 한 두 명만 창업자 클라이언트로 잡아도 카페프랜차이즈 업체나 창업컨설팅 업자에게는 블로그 포스팅에 의한 작전 성공!


■ 다른 사람은 시원치 않아도 내가 하면 왠지 잘 될 것이라는 막연하고 근거 없는 자기낙관과 자뻑적 자기과신 절대 금물!
사람들은 왜 자신의 행동으로 비롯될 미래의 결과에... 낙관적이고 관대한 것일까?


■ 인생과 바꿔먹은 '나는 카페 주인이라는 낭만과 뽀대기는 잠시 뿐, 뒤이어 5분대기중인 건 울릉도 아닌 이어도 빅엿.
찐득찐득한 엿 잘 못 먹다가 치아 한 다스 뿌리째 몽땅 빠지면 임플란트 하는데 2~3천만원 말아먹는 건 눈 깜짝 할 새.
카페 하다 돈 말아먹는 게 제일 쉬웠어요!!
7년 저금한 내 전재산과 엄마한테 끌어다 쓴 3천만원에 대출 받은 돈까지 더해서 차린 카페 1년 반 만에 망했는데 인테리어 비용 원금 회수도 못했어요^^ 지금도 빚 값느라 4년째 금전 감옥에 갇혀 살고 있어요.
내 방식, 관점에 확신을 갖고 카페 인테리어부터 시작해 오픈하고 쉬는 날 없이 열심히 했는데 지금 개털이에요^^v


■ "이 정도 돈이라면 후루룩 말아먹어도 우리 집안에 전혀 문제 없으니 인생 경험으로 한 번 해봐라"며 20대후반에서 30대초중반 내 아들 딸에게 1억 쾌척하는 부모의 돈이 아닌, 내 인생의 시간 팔아서 모았거나 미래의 내 인생 저당 잡혀 땡겨 쓰는 대출 받은 돈으로 카페 차리는 무지몽매함은...
도시락 싸들고 쫓아다니면서까지 말리고 싶으나, 그렇게까지 남의 일에 간섭할 오지랖 에너지는 안드로메다로 여행중.


■ 그래도 카페를 차리고 싶다면??
다양한 종류의 창업컨설팅업자나 프랜차이즈 업체를 만나서 얘기 들어보면서 공부하는 시간을 충분히 가진 뒤에,
A부터 Z까지 - 커피공부, 인테리어, 장비구입 모두를 - DIY로 직접 발로 뛰면서 셀프 창업을 할 것을 권장.
창업컨설팅업체한테 과정을 일임해서 내 카페의 탄생을 맡기는 무지몽매한 행동은 절대 금지!


멋진 제목에 이견이 없는, 베스트셀러 카페창업서 - 우리 카페나 할까?



모두가 카페 창업의 예스를 조장할 때 노를 외친 사람의 진솔한 이야기 - 낭만적 밥벌이
각별히 모셔서 모셔서 특강을 마련하고 싶은 저자.



동네카페 무작정 따라하기.
책 제목 네이밍으로는 훌륭! 그렇다고 아무런 준비나 소양을 갖추지 않은 이가 무작정 따라하기는 위험 천만인 동네 카페 창업.



책 속에 담긴 노하우들은 읽는 이가 갖추고 있는 안목과 관점이라는 흡수율에 따라서 10% 미만 체득될 수도, 스폰지가 물 먹듯 70% 이상 묵직하게 받아들일 수도 있다. 각질 관리를 전혀 하지 않은 얼굴에 값 비싼 시슬리 에센스를 떡칠 한들 피부에 자양분으로 흡수될리가 만무하다. 피부에 영양을 주려면 각질을 없앤 맨 얼굴 준비가 먼저.



저자의 말대로, 창업에는 정답이 없으며 성공에는 분명한 정답이 있으나...
그렇지만 이 책을 읽는 모든 이가 저자가 내놓은 정답들을 속속들이 흡수해서 실행할 수 있는 것은 아니라는 데 딜레마가.

 ■ 피가 되고 살이 되는 주옥같은 요즘 시국의 카페창업에 관한 기사
- 카페 창업의 꿈 이룬 40대 남성 "하루에 15시간 일하는데 버는 돈은..."
- 자영업 창업하지 말고 월급쟁이로 무조건 버티는 게 정답

■ 개인카페창업의 실상에 관한 가감 없는 리얼리티 분석 글들 (글 모음 중)
- 2년 안에 국수처럼 후루룩 말아 잡숫는 카페 창업
개인카페들의 1일 매출의 현실에 대한 분석

Posted by 맛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