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카페] 테이크아웃과 원두 판매만 하는 은둔형 공장식 커피점 / 카페더블루스

2011. 7. 29. 13:52마셔볼 음료/커피

반응형
카페더블루스 찾기
카페더블루스의 위치는 인터넷 지도서비스에서 대략적인 약도만 기억해서 홍대 정문 오른쪽 담벼락 골목길을 따라 내려가면서 '계속 가면 나오겠지'라는 생각으로 걸었다. (카페 더 블루스)



Roasting Factory CAFE the Blues.
여기가 카페 더 블루스인줄 모르고 지나쳐서 더 걷다가 아무래도 이 길이 아닌가벼? 하며 되돌아 와서 이 문 앞 쯤에서 지인에게 전화를 해서 물어봐야 하나 생각하고 있다가 왠 창고 같은 컴컴한 가게를 그냥 흘깃 봤다.
입구 위에만 유일한 작은 간판이 없었으면 위치 정보 없이 오는 사람은 여기가 거기라고 전혀 생각할 수 없는 외관.

동대문, 창신동 일대에 밀집해 있는 원단 창고나 소규모 재단 공장 같은 겉모습을 하고 있어서 인터넷 소문이나 알음알음 소개가 아니고서는 길을 가다가 들어올 확률이 거의 없다.

발견! 여기가 맞는데 통유리는 블라인드로 가려져 있고 유리 문은 어두운 필름이 붙어 있어서 내부가 컴컴하게 들여다 보이지 않는다. 오늘 문 닫았구나 생각하면서 '안에는 어떻게 생겼나?' 구경이나 해보고 가려고 유리에 얼굴을 대고 들여다 봤더니 사람이 있고 공간에 비해 밝지 않은 노란 전구 2알이 켜져 있었다. 헐~



6평 되는 공간에 좌측으로는 로스터와 냉장고 등이 자리 잡고 있으며,



오른 쪽으로는 볶아진 커피를 음료화하는 공간이 차지하고 있다.



손님을 위해 할애된 면적은 입구에서 1m 깊이 3m 폭의 이 공간이 전부이다.
당연히 앉아서 마실 테이블은 없고 테이크 아웃할 커피가 만들어지는 동안 임시로 앉는 긴 나무 의자만 있다.
꾸며진 인테리어는 거의 없었고 간판에 적혀 그대로 커피만 볶는 공장이다.



카페 라떼를 주문하고 만델링을 100g 살까 하다가



애써 찾아낸 커피점이니 큰 맘 먹고 1천원 더 비싼 짐바웨브 커피를 샀다.



주인 아저씨가 100g을 담아 봉합기로 눌러서 주셨다.
아메리카노 2천원, 라떼 3천원, 원두 100g 6~7천원.


카페 더 블루스 총평
이곳이 유명해진 데에는, 이렇게 겉으로 드러나지 않은 가게라서 찾는 이들이 없어서 '밥도 못먹고 살까봐' 걱정스러운 마음에 사람들이 자발적이고 적극적으로 입소문을 내주려는 심리가 적잖이 일조하지 않았나 생각해본다.

은둔 컨셉이 유효하게 어필해서 사람들이 애써 찾아 오고 싶은 마음이 들도록 의도한 것이거나 아니면 얼떨결에 은둔 컨셉이 된 결과이거나.

 

 리뷰어

타이루

 상 호

카페 더 블루스

 주 소

서울 마포구 상수동 71-15.

 전 화

 02-6408-7766

 위 치

-

 기 타

-

 웹공간

-

 서비스 내용

아메리카노 2,000원, 원두 100g 7,000원

 방문 시기

2011년 7월

 공간 디자인

- (샵 공간 인테레어, 디자인, 소품의 완성도와 전문성과 체계성)

 공간 친밀도

- (샵 공간 인테리어에서 느껴지는 심리적 안정감과 친밀함)

 공간 청결도

★★★★★★★★☆☆ (샵 공간·인테리어·비품의 정리 정돈 및 위생 상태)

 직원 친절도

★★★★★★★★★☆ (샵 직원들의 친절 정도)

 직원 전문도

★★★★★★★★★☆ (샵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나 제품에 대한 직원의 숙지, 전문성)

 식기 위생도

★★★★★★★★☆☆ (샵 직원의 위생 상태, 식기 도구들의 청결 및 소독 상태)

 음식 만족도

★★★★★★★★☆☆ (가격이 고려된, 주문한 음식과 용기의 미각적·시각적 만족도)

 칭찬 멘트

-

 건의 멘트

-


맛있게 읽으셨으면 추천 꾸욱~ 부탁드립니다 ^.^;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강동 | 카페더블루스
도움말 Daum 지도